강좌제목 : 사르트르와 카뮈 : 친구-적

담당교수 : 변광배

현 한국외국어대학교 미네르바 교양대학 교수

단행본 : 『사르트르의 『문학이란 무엇인가』 읽기』 『『존재와 무』 : 실존적 자유의 탐색』 등 다수

논문 : 「저자의 죽음과 귀환 : R. 바르트를 중심으로」 「사르트르 미학의 이론적 토대: 헤겔 미학의 수용과 비판」 등 사르트르와 카뮈 관련 저서, 논문, 역서 다수

경력 : 한국외국어대학교 불어과와 같은 대학원 졸업. 프랑스 몽펠리에3 대학에서 사르트르 연구로 문학박사

강의일시 : 목요일 오후 7시 ~ 9시

  • 개강일 : 2020년 8월 6일

수강료

  • 일반 : 160,000원
  • 후원회원, 청소년 : 128,000원

강의소개

2020년은 카뮈가 세상을 떠난 지 60주년, 사르트르가 세상을 떠난 지 40주년이 되는 해이다. 20세기를 대표하는 작가, 참여지식인이자 ‘형제-적’으로 유명한 그들의 정치, 사회철학. 문학론 등을 비교하고, 그들의 문학과 사상의 유사점과 차이점에 주목하면서 그 현재적 의의를 살펴보고자 한다.

교재

교재는 강의 시간에 소개

강의록 제공

순서 내용
01강 강의소개 및 서론 시작하며 : 사르트르와 카뮈의 비교를 위한 예비적 접근
02강 비슷한 감수성: 구토와 부조리
03강 사르트르의 『구토』와 카뮈의 『시지프 신화』
04강 사르트르와 카뮈의 타자론: 타자는 나의 지옥인가, 나의 신인가?
05강 사르트르의 『무덤 없는 주검』과 카뮈의 『페스트』
06강 진보적 폭력을 둘러싼 논쟁: 사르트르의 『톱니바퀴』와 카뮈의 『정의의 사람들』
07강 사르트르의 ‘Engagement’(참여)문학론과 카뮈의 ‘Embarquement’(승선)문학론
08강 사르트르와 카뮈의 문학과 사상의 현재성